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1 19:34

  • 뉴스 > 후보자정보

이영훈 의성군수 예비후보

출마선언과 공약 소개

기사입력 2022-03-22 16:0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대선이 끝나자 숨죽이던 지방선거 분위기가 차츰 조성되고 있다.
 

이영훈 의성군수 예비후보 


의성 관내에서도 320일부터 군수 출마예정자의 후보 등록이 시작되자 정치신인이라 불리 수 있는 이영훈(61. 전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실 행정관)은 이날 아침 일찍 선관위의 업무 개시에 맞춰 국민의 힘당적으로 맨 먼저 선관위에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읍내에 선거 사무실을 동시에 개소했다.

선거사무소 개소식

컨테이너 박스 모형의 사무실 외벽에는 돈 안 드는 선거가 우리를 자유롭게, 의식을 깨우친다. 그리하여 의성을 변화시킨다라고 적힌 현수막이 한눈에 쏙 들어오는데 이는 선거에 임하는 그의 자세를 읽기에 충분했다.

 

특히 이 후보는 벤처기업의 창업가 정신으로 선거에 도전한다면서 임팩트 있는 슬로건을 대형 광고판에 선보였다. -“자신에겐 청렴하게, 일은 통 크고, 강단 있게”-

 

이것은 아마도 낙후된 의성을 획기적으로 변화.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자신의 강한 리더십과 추진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암시하는 대목으로 해석된다, 어느 일면으로는 참신한 신인으로서 새 인물을 희구하는 郡心을 불러일으키려는 전략일 것이다

 

이 후보는 국가정보원에서 잔뼈가 굵은 소위 정보맨으로서 대구경북에서 8년간 조정관으로 활동하여 지역 사정을 비교적 잘 알고 있는 데다 대통령실 외교안보수석실 행정관으로 재임하여 국정운영 경험을 쌓은 바 있다.

 

중앙공직(306개월)을 마치고 의성 군수직에 뜻을 두고 4년 전 일찌감치 고향에 내려와 집을 짓고 토박이의 삶을 살면서 선거철 낙하산 인사라는 이미지를 탈피. 열심히 지역을 발로 뛰며 누벼왔다.

 

그 결과 지역 기반이 일천하던 그에겐 그의 가치와 비전에 공감하여 모여든 자발적 인사들이 그의 캠프사무실의 주요 구성멤버가 되었고 아직도 함께하려는 사람들의 문의가 지속되고 있다면서 뜨거운 캠프 분위기를 전해주었다.

 

한편, 이 후보자는 3.21 14:00 지역 기자단 앞에 나서서 정치 초년생에 불과하지만 행정 전문가다운 자세를 보여 주었다

 

자신은 폭넓은 중앙행정 실무와 청와대의 국정운영 경험 및 산업연구원(KIET)근무 시 쌓은 지식을 지역개발에 접목시켜 낙후된 고향 발전을 견인하고 싶다면서 출마의 변을 밝히면서

 

특히 통합신공항 유치 계기로 앞으로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의성발전 여부를 판가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었다.

 

군위와 달리 의성은 k-2의 소음피해만 그대로 옮겨온 상태이고 보면, 의성의 살길은 양질의 후속 사업유치, 즉 지역적합형 기업 유치에 따른 일자리 창출에 역점을 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선 경북도와의 긴밀한 협력이 더없이 필요하다는 관점에서 볼 때 경북도와의 두터운 인맥을 가진 자신 이야말로 일 잘할 수 있는 후보라고 내 꼽고 있다.

 

또한 이 후보가 내걸고 있는 공약사항은 위 사항을 첫 번째로 하여 의성 행정타운의 합리적 재조정 및 도시재생 사업 활성화 교통이 비교적 양호한 봉양지역의 청과 등 농산물 유통 기반시설 조성 한우 등 축산업계의 축 분 수거 및 재활용 그리고 규모의 경제 유도 기존 유가마을(산운.사촌) 기반으로 한 민속촌 건립 최치원 문학관과 고운사 연계 국제 명상센터 건립 등을 꼽고 있다.

 

한편, 이 후보의 애향과 리더십의 일면은 그가 40대초 공직을 내걸고 5년간 동문과 주민 및 지자체의 협력을 통해 열정을 바쳐 만든 폐교된 모교(산운초등)의 공원화 사업의 성공에서 찾아볼 수 있으며  특히 이 후보는 독실한 가톨릭 신자로서 부부가 함께 주님의 사업에도 열정적이며  본명은 아우스딩, 부인은 엘리샤벳 이다. 

 

그 어려운 과정은 향토문화와 함께 백서 형식으로 엮어 출간된 그의 책에 고스란히 담겨져 있다 이영훈 : 폐교의 부활. 뿌리출판사 2005)

민충실 기자 (airturbo1@hanmail.net)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군민
    2022- 05- 10 삭제

    부정부패 공직사회 기강을 바로 세우기! 비리공직자 군민이 신고 포상제도 도입! 이영훈 후보자도 3선 절대포기선언! 선거운동공직자 파면하고 고발구속 이행 공약명시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