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1 19:34

  • 뉴스 > 경북뉴스

경북도의회 정세현 의원 SK실트론 투자유치 중재

SK실트론 반도체 웨이퍼 구미 1조 1천억 투자 결정적 역할

기사입력 2022-03-16 18:4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상북도의회 정세현 의원(구미1,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6SK실트론이 구미시에 반도체 웨이퍼분야 11천억을 투자발표 한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
 

정세현 도의원

 

 

SK실트론은 오는 2024년까지 구미국가3단지 내 42,716규모의 최첨단 Si 반도체 웨이퍼 반도체 공장을 건설한다는 계획이며, 신규 인력 1천여 명을 채용할 계획에 있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세현 경북도 의원(지역구 도량선주원남, 교육위원회)SK실트론이 반도체 공장건설 투자부지 매입 문제로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을 때, 매각 당사자인 엘지 디스플레이 등 상대 기업과 의견 조율을 위해 본인이 직접 중재자 역할을 하였으며, 기업 간 발생할 수 있는 어려운 민원을 해결하여 이번 대규모 투자유치에 큰 역할을 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정세현 도의원은 대기업의 수도권 이탈 등 지역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가운데, 이런 발 빠른 민원 및 애로 해결을 통해 기업이 지역에 조속히 투자결정을 하도록 보이지 않는 곳에서 제 역할을 다했으며, 평소에도 지역 현안에 적극적으로 지역 주민과 함께 해결법을 찾아 주민 친화형 도의원이라는 칭찬을 받아오고 있다.

민충실 기자 (airturbo1@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