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0 18:52

  • 뉴스 > 읍면단체뉴스

단북면, 벼 병해충 공동방제 실시

기사입력 2021-07-30 20: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의성군 단북면이 지난 27일을 시작으로 660ha, 360여 농가에 대해 1차와 2차에 나눠 병해충 공동방제를 실시한다.

 

 

벼 공동방제에는 2009년부터 칠성공동방제단과 노연공동방제단이 참여해오고 있으며 이번 방제는 727일부터 81일까지 6일간 1차로 실시하고, 8월 중순에 2차를 실시할 계획이다.

 

 

 

의성군 서부 평야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단북면은 의성군에서도 벼 재배면적이 1,100ha9,000여톤을 생산하고 있는 지역으로서 군내 벼 재배면적 2위이며 조수익 1억 이상인 농가가 30여 농가나 된다.

 

 

 

특히, 이번 방제는 노동력의 고령화, 부녀화로 인한 농약 살포의 문제점 해소와 적기살포로 돌발 병해충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하여 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며, 전 필지 방제를 원칙으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하여 방제시간을 밤 12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까지로 하고 있다.

 

 

 

김봉수 단북면장은 이번 공동방제가 어두운 밤에 실시되는 만큼 안전사고 없이 잘 마무리되고 태풍 및 일반 재해없이 풍년 농사가 되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민충실 기자 (airturbo1@hanmail.net)

댓글0

0/500